김효찬 교수

사랑하는 동역자님들께!

무더운 날씨에 안녕들 하신지요?  유난히도 더웠던 여름과 씨름하다 보니 어느덧 가을 훈련이 코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이곳 목동 훈련원은 8월22일 개강을 앞두고 57기 연장교육훈련을 준비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습니다.모두 16명의 경력선교사들(부부 7, 싱글 2)이 10명의 자녀들과 함께 참여하는 이번 훈련은 8월22일에 시작하여 12월4일까지 이어질 예정입니다.
예상했던 모집 정원에는 못미치는 숫자지만, 대신 더 많은 시간을 함께 하며 모두에게 더욱 유익한 선교훈련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번 훈련에 참가하는 선교사들 중에는 사역방향의 전환을 모색하는 가정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모든 분들이 지난 사역을 잘 성찰해 나가며 새로운 사역으로의 인도하심을 잘 준비해 갈 수 있는 훈련이 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저희 모든 스탶들도 빠르게 변화하는 선교 상황을 이해할 수 있는 통찰력과 더불어 선교사들의 훈련에 필요한 영성과 다양한 전문성을 계속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또 GMTC 공동체가 하나로 연합하여 최대한의 능력을 발휘해 낼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이번 훈련에는 공동체 MT가 8월29일에서 31일까지로 계획되어져 있습니다.  훈련이 순조롭게 진행되어 모두가 즐겁고 안전하게 함께하는 일정이 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세요.
여러 가지 형태의 도전들이 저희들 앞에 놓여있지만, 지난 32년 동안의 모든 훈련이 그러했던 것처럼, 이번 57기 훈련도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와 사랑하는 모든 동역자님들의 헌신적인 참여를 통해 잘 마쳐질 것이라 의심치 않습니다.  무더운 여름 속의 수고를 통해 가을의 풍성한 열매를 경험하는것처럼, 동역자님들의 모든 수고와 헌신이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아름다운 열매들로 맺혀지기를 기도합니다.  가을의 풍성함과 신선함 속에서 여러분들을 만날 수 있기를 고대합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2018년 8월 17일  GMTC를 대표하여,
김효찬 드림



17 8월

2018년도 7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들께! 날씨가 후텁지근해지고, 피로감이 몰려오기 쉬운 요즈음입니다. GMTC는 한 기를 마무리하고 나면 정리하는데 약…

25 7월

2018년도 6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분들께 무더운 날씨 속에서 모두들 평안하신지요? 나라 안과 밖의 큰 변화의 물결에 그리스도인으로서 주님이…

20 6월

2018년도 5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께! 안녕하세요, 저는 웹페이지 관리 및 도서담당을 하는 박지수간사입니다. 감사의 달 5월을 맞이하여 동역자분들께…

29 5월

2018년 4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 여러분! 따뜻한 봄날입니다. 꽃은 만발하고, 새싹은 가득하여 도시의 색깔이 바뀌고 있습니다. 하나님이 주신…

25 4월

2018년 3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 여러분! 매서웠던 추위도 저만치 물러가고 이젠 봄 기움이 완연한 3월입니다. 지난 겨울의 추위는…

21 3월

2018년 2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께 아직은 쌀쌀하지만, 그래도 어느새 봄기운이 느껴지는 목동에서 소식 드립니다. 지난 1월 중순에…

05 3월

2018년 1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께 추운 날이 계속되는 이번 겨울, 어떻게 보내고 계신지요? 올 1월 들어 영하의 날씨가…

07 2월

2017년 연말정산 감사의 글

주안에서 GMTC의 동역자 되신님께 주님의 평강을 전하며 2018년 새해 인사를 드립니다. 지난 한 해 동안…

17 1월

2017년 12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께 음악을 듣다보면 가끔 “이 곡을 쓴 음악가는 마치 청중의 마음을 꿰뚫고 있는 것…

03 1월

2017년 11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께 갑자기 찾아온 듯한 겨울을 어떻게 맞이하고 계신지요? GMTC가 자리한 목동 언덕에서는 용왕산에서 나고…

01 12월

2017년 10월 감사의 글

안녕하세요. 언제나 이 기간이 되면 왠지 마음이 풍성하고 여유로워지는 것을 발견하게 되는 가을입니다. GMTC 바로…

24 10월

2017년 9월 감사의 글

사랑하는 동역자님들께,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무더운 여름이 한 풀 걲이고 어느새 쌀쌀한 기운이 도는 가을의…